외교부, 한-사우디 외교관·관용여권 사증면제협정 발효

양국 정부간 인적교류 증진을 통한 우호협력 관계 강화

가 -가 +sns공유 더보기

김노은 기자
기사입력 2024-02-27 [18:43]


▲ 외교부


[한국연합신문=김노은 기자] 윤석열 대통령의 사우디아라비아 국빈방문(2023.10.21.-24) 계기 양국 정상 임석하 외교부 장관간 서명(23.10.22)한'한-사우디 외교관·관용여권 사증면제협정'이 2024년 2월 20일자로 공식 발효되어 2.28.자 전자 관보에 공포될 예정이다.

동 협정은 유효한 외교관·관용여권을 소지한 양국 국민이 사증없이 상대국에 최초 입국한 날로부터 180일 이내 기간중 총 90일까지 체류가 가능하도록 규정하고 있다.

동 협정이 발효됨으로써 양국 정부 인사간 인적교류 증진 등을 통해 한-사우디 우호협력 관계 강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.
김노은 기자의 다른기사보기

최신기사
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한국연합신문. All rights reserved.